편집 : 2019.1.11 금 18:53 ,
 
기사쓰기 l 기사제보
> 뉴스 > 노벨사이언스
     
이도수 발행인 노벨재단 미디어홍보위원장 선임
노벨재단 총재에 성용길 교수, 부총재에 김현숙 임명
[0호] 2016년 09월 09일 (금) 이원구 vov209@naver.com

 

   
정호선 한국노벨재단 이사장(좌)으로 부터 임명장을 받고 사진촬영하고 있는 이도수 발행인(우)
한국노벨재단(이사장 정호선)은 지난 9월 9일 역삼동 재단사무실에서 본사 이도수 발행인을 한국노벨재단 미디어홍보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임명장을 받았다. 이도수 발행인은 현재 한국벤처신문을 비롯 뉴스와이드저널 노벨사이언스 그리고 인터넷신문 한국벤처투데이 발행인으로 있다.

 

이날 이도수 발행인 외에 임명장을 받은 임원은 재단 총재에 성용길 교수(노벨사이언스 편집총괄위원장), 재단 부총재에 김현숙 교수(노벨사이언스 편집총괄부위원장)가 각각 선임되었다.

이날 정호선 이사장은 “인류행복과 세계평화를 위해 석학들이 노벨상을 수상하도록 지원하여 민족의 긍지와 국가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힘써 달라”고 말했다. 또한 정 이사장은 “남북통일과 민족화합을 이룩하여 동방의 등불국가를 건국하기 위한 한국노벨재단의 임원으로써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노벨사이언스 8차 편집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편집회의에서는 10월에 창간하기로 했던 노벨사이언스 창간호를 12월 발표하는 ‘2016년 노벨상수상’에 맞춰 심층 취재 분석, 게재하여 대특집호로 2017년 신년호로 창간하기로 전체 의견을 모았다.

이날 참석자는 재단 정호선 이사장, 성용길 총재, 신상성 김현숙 부총재, 이도수 미디어홍보위원장, 유재기 사무총장, 김성은 종로지부장, 그리고 채운정 환경문학 발행인 등이 각각 참석했다.

다음 9차 편집회의는 9월 23일(금요일) 11시 도곡동 뱅뱅사거리 노벨사이언스 사무실에서 개최하기로 했다. 매주 금요일 마다 편집회의를 개최한 노벨사이언스는 더욱 알찬 과학전문지가 되도록 편집진들은 심혈을 기울이고 있으며 또한 재단 회원들도 적극 동참하고 있어 머지않아 한국노벨상 수상자가 탄생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원구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벤처투데이(http://www.newsw.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625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안전빌딩 402호 한국벤처신문사 | Tel 02-573-9832 | Fax 02)573-9246
등록번호: 서울 아 00995 | 등록연월일: 2009년 10월 19일 | 발행 · 편집인: 이도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도수
Copyright 2010 인터넷 한국벤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co.kr